로그인    
  • 연구원 소개
  • 연구학술
  • 학술
  • 교육
  • 아카이브
  • 출판
  • 열린광장
HOME > 출판 > 인문지식총서
<탈경계인문학 인문지식총서>
탈경계지식형성부는 21세기 초국가적 시대의 서로 다른 문화권의 텍스트가 다양한 방식으로 빠르게 소통, 교차되면서 새로운 지식을 생산하고 있음을 주목한다. 이러한 21세기 지식 생산의 구도 속에서 한국인문지식의 정체성과 미래지형을 연구하고 있다. 이 작업은 근대인문지식에 대한 비판과 성찰을 토대로 한국인문지식의 새로운 담론을 모색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 우선 동아시아 근대의 맥락 속에서 한중일 지식의 지형을 살피는 작업과 함께 동시대 세계화의 진행 속에서 재구성되는 동아시아 인문지식의 현재 역시 고찰할 것임. 글로컬한 패러다임 속에서 전지구적인 새로운 복합문화, 문학현상에 주목할 것임. 서구와 대비되는 지식 형성과정 혹은 지식 정체성의 동아시아적 특성과한국인문지식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사유하고 있다.
이러한 연구성과를 담기 위해 <탈경계인문학 인문지식총서>는 '한/중/일의 탈경계적 교차와 한국 인문지식의 정체성', '글로컬 맥락에서 문학의 생산과 소통 연구', '세계문학/문화의 다원성 연구', '비교ㆍ번역 연구와 탈경계 텍스트의 이론화', '탈경계인문지식과 한국인문학의 패러다임'라는 연구주제를 심화발전시키는 전문학술서로 거듭날 것이다.
 
중국소설과 지식의 조우
저 자 : 정선경
출판사 : 소명출판
출판년도 : 2017
이 책은 지식과 만난 중국소설을 통해 살필 수 있는 근대전환기 문학장의 변화와 지식 체계의 상호 역동성에 대해 주목한다. 전통시기 중국문학사에서 끊임없이 폄하된 위상으로 평가되다가 근대전환기에 이르러 문학 중 최고의 장르로 격상되었던, 소설이란 분야의 특수성에 주목하여 사회문화적 매커니즘 속 지적 경험의 지형도를 다시 그려내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이 책은 전통적으로 고유한 것의 비판적 계승에 염두하면서 옛 것과 새 것의 횡단과 통섭의 가능성을 열어둔다. 지식과 소설을 고립적으로 파악하는 것이 아니라 문학장 안에서 뒤엉켜 희석된 지점들을 포착하고 전근대에서 근대로의 전환기에 어떻게 연결되고 차별화되었는지 통찰한다.
내용은 크게 세 부분으로 나뉜다. 제1부는 소설담론에 대한 통사적 탐색을 통해서 전형과 변화의 각도에서 본 위상 변천의 문제를 다룬다. 제2부는 변화하고 있는 문학장 안에서 지식의 프레임으로 소설을 읽어내는 방식을 다룬다. 제3부는 지식형성의 동인으로서 소설번역과 동아시아 근대의 문제에 집중한다.
 
근대 지식과 저널리즘
저 자 : 이화인문과학원
출판사 : 소명출판
출판년도 : 2016
저널리즘이 근대 지식장을 어떻게 변화시켰는지에 대한 연구서. 이화인문과학원 인문지식총서 세 번째 권으로 지난 세기 아시아가 겪었던 문화적인 충격과 변용 속에서 지식 전반에 대한 재해석을 시도하고, 지식장을 유동 및 전환시킨 주요한 권력으로서 저널리즘에 주목했던 연구성과를 담고 있다.

1부에서는 동아시아 지식장에서 펼쳐진 근대 지식의 존재 방식과 재편 구도, 담론의 형성과 구성 등을 다루고 있고, 2부에서는 지식의 생산과 유통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쳤던 문학적.역사적 실천 양상을 다루고 있다.
 
근대 지식과 인간과학
저 자 : 이화인문과학원
출판사 : 소명출판
출판년도 : 2016
근대시기의 과학과 인문학 사이의 논쟁적 대화에 주목한 책

이 책은 이화인문과학원과 파리 동 대학의 학술교류 결과이자 동시에 탈경계 지식형성 연구부의 성과물이다. 자연과학과 인문학의 소통 및 통합 가능성과 불가능성의 논의가 활발한 오늘날의 문제의식을 염두에 두고, 자연과학의 발흥과 인문학의 변동이 두드러진 유럽과 아시아의 근대시기로 시선을 돌려 오늘날의 쟁점을 되돌아보고자 한다. 과학지식과 인문학 사이의 상호작용, 경쟁적 논쟁구도, 새로운 관점과 인식 지평의 확대에 따른 '인간' 인식의 패러다임 변화, 자연에 대한 새로운 이해 및 자연과 인간의 관계에 대한 재고 등 과학과 인문학 사이의 논쟁적 대화에 주목해보고자 한다.
 
동아시아 근대지식과 번역의 지형
저 자 : 이화인문과학원
출판사 : 소명출판
출판년도 : 2015
20세기 초 한중일 근대 지식의 형성과 번역을 연구한 책.

20세기 초 한중일을 중심으로 하는 동아시아의 구도 속에서 서구 근대 인문지식이 어떤 경로를 통해 번역되었는지, 누가 번역의 주체로 활동했는지, 서구 인문지식의 무엇을 번역하고자 했는지 등에 대한 진지한 고민과 탐구가 들어가 있다. 이 책에서 다루는 한국 근대 인문지식의 형성과 번역에 대한 논의는 한국 인문지식의 식민성과 탈식민에 대한 고민으로 이어질 것이며, 이를 통해 '근대-번역-일본'이라는 기존 번역 연구가 보여준 인식의 삼각구도를 넘어서서 동아시아라는 역동적 지식의 장 안에서 우리의 근대 인문지식 형성과 번역의 문제를 재고할 수 있는 또 하나의 시야가 열릴 것임은 물론 한국 인문지식, 나아가 한국 근대의 탈식민에 대한 진지한 모색이 될 것이다.
 

     1     

개인정보처리방침

Cheap Replica Rolex Cheap Rolex Replica UK Cheap Replica Rolex Watches uk cheap rolex watches cheap rolex watches for sale uk cheap replica rolex watches